이번 포스팅 북경 복향촌 월병 & 수피(北京 福香村 月饼 & 酥皮)


북경에 유학할때도 달달한 디저트에 관심이 없어 월병, 수피를 한번도 안먹어 봄ㅋㅋㅋ


그 돈으로 칭따오 한병을 더 마셨지...


아무튼~ 8월에 한국에 놀러온 중국인 친구들이 선물까지 사왔음...


북경 복향촌(北京 福香村)이라는 가게에 월병(月饼)이랑 수피(酥皮)이다.





먼저 북경 복향촌 월병(北京 福香村 月饼)


월병은 중국의 송편 정도로 생각하면 됨@@


관계를 중시하는 중국인들의 명절 선물이 되는데, 월병 가격이 천차만별이라..


이것이 뇌물로 되어 사회 문제가 되었다.


그래서 사회적 제재가 가해지니깐 이번에는 전자 상품권으로 바꼈다고 참ㅋㅋ


아무튼 앞에 화사한 꽃무늬들이 압도적임..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열리는 케이스


옆에는 가게 주소, 홈페이지, 전화번호까지 기재되어 있어서


상품의 신뢰도를 높여 주는 듯 했다.


그리고 8개의 개별포장이 되어있었음@@





케이스를 열면 월병이 짠하고 나온다.


사진찍을 때는 몰랐는데 아래 귀여운 캐릭터도 넣었구나?





봉지를 뜯어주면 짠.





월병은 가격대가 천차만별이라서


맛도 엄청 다양하다고 들었다.


단거를 잘 즐기지 못하는 나한테도 부드러운 단맛이었음.


이정도면 맛있는 편?


사실 선물은 8월에 받았는데, 가족과 나눠먹고 싶어서 추석까지 기다렸다가 개봉한 것..


어머니는 무척 만족해 하셨다.




다음은 북경 복향촌 수피(北京 福香村 酥皮)


수피(酥皮)를 사전에서 찾으면 퍼프 페이스트리(puff pastry) 라고 나온다.


소주(蘇州), 쑤저우 식의 월병 이라고 함!


앞에 다양한 중국 옛 모습(?)을 넣은것이 인상적이다.




열으니 4개의 박스, 뭔가 리본으로 묶여진 것이 있다.





그리고 뚜껑안에는 다른 월병 모양인듯(?) 했음 ㅋㅋ





리본을 풀어보니 그림이 나왔다 오..





이것이 수피(酥皮)!!



쉽게 부셔지니까 엄마한테 혼나기 쉽다...


안에는 달달한 딸기잼이라고 해야하나?...


그런 맛이 났음.


이거 역시 엄마께서는 아주 만족해 하셨음.


아빠는 월병을 더 좋아하셨음.


친구들 언제 또 보려나.. 너무 고마웠는데 말이야.


이상 북경 복향촌 월병, 수피(北京 福香村 月饼,酥皮) 포스팅 끝!


https://story.kakao.com/ch/kimtoeic

 

↑ ↑ ↑ ↑ ↑ ↑ ↑ ↑ ↑ ↑

 

블로그 포스팅을 카카오스토리채널로 구독 받으실 수 있습니다.


(밑에 하트는 로그인 없이 누르기 가능하며 김토익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김토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AZEEN 2016.10.08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정말 좋은 외국 친구들을 사귀셨군요^^ 부럽습니다. 중국어도 잘하시겠네요~ 월병이 정말이지 너무 맛있어보이네요. 오리지널이라그런지 더 맛있어보입니다. 수피는 처음보는데 사진으로 보기엔 뭔가 부스러기가 안나는 월병에 점수를 주고 싶은데요^^ ㅎㅎ

  2. 좀좀이 2016.10.09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복향촌 포장은 엄청 화려하네요. 왠지 크리스마스 씰이 떠오르는 디자인인데요? 복향촌 월병은 야식으로 1개 먹어도 좋을 거 같아요 ㅎㅎ

  3. 블랙블랙 2016.10.10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장이 화려해서인지 선물하기 딱 좋기는하네요ㅎㅎ
    부드러운 단맛이라 왜인지 고급스러운 맛일것같아요~수피는 처음들어보는데 부서지는 과자에 딸기잼이라 파이같은 느낌인가봅니다

  4. 히티틀러 2016.10.14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의 분들 말씀대로 포장이 화려해서 딱 선물용 느낌이네요.
    저도 집에 이러저러한 이유로 월병 선물이 들어왔는데, 제 입맛에는 월병이 별로더라고요.
    퍽퍽하고, 목 막히기만 하고요.
    맛있는 월병은 안 그렇다고는 하는데...
    오히려 제 취향에는 수피가 더 맛있을 거 같아요.
    후렌치파이 딸기맛 같은 느낌이 날 거 같아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