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떠나요여행/국내

봄 냄새 그리고 벚꽃, 대구 수성못에서

by 김토익 2016. 4. 3.
반응형








2016 04 02 대구 수성못







취업의 문은 높다.


거기에다가 저번 하반기에 많이 뽑은것도 있고,, 전통적으로 상반기 채용은


 경직되는데, 더 그런거 같다.


아무튼 힘든 나날 뭐해야 할지도 모르고 그냥 시간에 떠내려가는 요즘이다.


그래도 중국 친구들이 많이 도와주고, 챙겨줘서 내가 뭐 해줄수 있나?


생각 해보다가 같이 수성못에 가기로 함 ㅋㅋ


그래서 도시락을 챙기기로 했다.


유부초밥!!


오랜만에~


유부초밥은 볶음밥으로 하면 더 맛있음.







사진이고 멀리잡아서 그럴싸 해 보이는데


그냥...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맛은 모르겠다.





돗자리도 챙기고, 오랜만에 카메라도 챙기고



대구 수성못!



자리잡고 먼저 밥 부터 먹기로했다.


다행히 친구들이 맛있게 먹어줘서 고마웠다.


먹고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는데


내가 막 중국에서 돌아왔을때보다 중국어 못한다고 흙..................


사실 이게 요즘 좀 고민이다.


영어랑 병행은 할 수 없고..


둘다 조금씩 하는데 효율은 그다지 생기지도 않고..



아무튼 이런저런 재밌는 이야기도 많이했다.






그리고 주변 구경 시작.







사실 대구 수성못에는 그렇게 벚꽃이 기대처럼 많지 않다.


많은 벚꽃을 보고 싶으면 두류공원이 차라리 더 좋지.


그래도 여기는 돗자리 깔고 그런게 좋다.






안녕 개나리








벚꽃도 안녕






아저씨도 안녕하세요.






평화롭다 수성못






길 가다가 바람 불어서 흩날리는 꽃잎 찍겠다고 카메라 주섬주섬 꺼내서 바로 찍음



하하



이거 좀 다녀왔다고 집에서 또 기절..



체력이 정말 저질 됨.










그리고 오늘 04.03


학교 오는데 오늘은 대구에 비 하루종일 내린다.


비 때문에 벌써 벚꽃 다 떨어짐 ㅋㅋㅋㅋㅋ


바로 여름직행인거냐..


벚꽃 핀지 얼마나 됐다고..


떠나지마 봄


더 있자 벚꽃아





반응형

댓글8